Hard-boiled Wonderland | 아프리카 여행기 DAY 10-2 : Swakopmund
Hard-boiled Wonderland 사진  |  태그  |  위치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icon 아프리카 여행기 DAY 10-2 : Swakopmund
Travel/`05 남아공/나미비아 | 2010.09.08 22:48


왈비스 베이에서 북쪽으로 50km를 달려 드디어 마지막 목적지인 스와콥문트에 도착. 스와콥문트는 나미비아 북서쪽에 위치한 휴양도시로 대서양에 인접해 있다. 인구수는 약 3만명...우리나라 1개 동 인구도 안되는 도시이다 ㅡ.ㅡ; 휴양도시답게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으며 유럽 사람들이 주고객이라 그런지 물가는 싸지 않은 편이었다.

캐논이 보이네


이젠 익숙한 픽앤페이


독일삘 나는 호텔 이름들



인터넷...드디어 인터넷이라니 ㅡ.ㅜ....이 곳 카페에서 액티비티를 신청할 수 있었다. 당시에는 가난한 학생이었던지라 스카이 다이빙 같은 액티비티는 꿈도 못 꿨다 ㅠ.ㅠ 일단 선택한 액티비티는 쿼드 바이킹과 샌드 보딩~ 나름 저렴한 액티비티였다.


숙소에 짐을 내려 놓은뒤 쿼드 바이킹 가게 도착.  쿼드 바이킹 코스는 약 2시간...확실히 우리나라에서 찔끔찔끔 달리는 것 보다는 스케일이 크다. 약간 외진 곳에 출발 장소가 있었는데 속도도 적절하니 재밌었다. 그런데 사막이라고는 하지만 한류가 옆에 지나다니니 은근히 쌀쌀했다. 사막이라 넘어져도 괜찮을거라 생각해서 좀 위험하게 달리기도 했는데 어차피 모래라 상관 없었을 듯^^ 중간 쉬는 시간에 음료수를 나눠 주기도 했는데 어떤 외국 부부는 40th 생일 기념이라는 현수막(?)을 들고 같이 사진을 찍기도 했는데 보기 참 좋았다.




쿼드 바이킹을 타러 갈 때는 똑딱이만 가져 갔는데 사진을 거의 찍지 않아 올릴 것도 없구나...숙소로 돌아온 뒤 카드 게임을 하다 8시쯤 늦은
저녁을 먹으러 레스토랑으로 향했다.



한국에서 보기 힘든 음식이 많은 레스토랑이었는데 꽤 다양한 음식이 있었다.


위에 있는건 오릭스 스테이크


위에 있는건 바로 레몬 소스를 끼얹은-_-; 악어 꼬리 요리! 씹는 느낌은 닭과 생선의 중간 정도 였는데 레몬 소스 맛이 강해서 고기 맛은 잘 느끼지 못 했었다. 그래도 신기한 음식이긴 했음 ㅎㅎ




그리고 돌아오는 길...늦은 시간이지만 워낙 사람이 없는 동네라 위험하게 느껴지지는 않았다~

이렇게 늦은 밤에 돌아 다니는 것도 오랜만이었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arrow 태그 : , , , , , , , , , , , , , , , , ,
arrow 트랙백0 | 댓글2
rlaclrns 2010.10.17 00:18 신고 L R X
아 졀라 오랜만...

도대체 이 여행기는 -_-
김치군 2010.11.21 01:04 신고 L R X
여긴 2등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150][151][152][153][154][155][156][157][158][···][461]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좋아하는 것만을 즐기며 살기에도 인생은 짧다
분류 전체보기 (461)
신변잡기 (74)
보고 듣고 읽고 (82)
이것저것 (109)
Travel (99)
Review (48)
Photo (42)
Dr. Rashmi Patel DDS suspended
Dr. Rashmi Patel DDS suspended
OneTwoTrade
OneTwoTrade
Ace Parking Scott Jones
Ace Parking Scott Jones
OneTwoTrade
OneTwoTrade
Ace Parking Scott Jones
Ace Parking Scott Jones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awful's Blog is powered by Daum & Tattertools / Designed by plyfly.ne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