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rd-boiled Wonderland | 제주관광 가격인하 종합 Theme 2 : 먹거리
Hard-boiled Wonderland 사진  |  태그  |  위치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icon 제주관광 가격인하 종합 Theme 2 : 먹거리
Travel/`08 제주도 | 2008.12.21 23:32

이번 주제는 제주도 먹거리입니다^^

몇 군데는 가격인하 업체라고 되어 있기는 한데..원래 얼마였는지를 몰라서-_-

1. 성미가든 (산굼부리 근처) : 토종닭 샤브샤브 - 40000원

제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 바로 닭입니다
세계 어디엘 가도 닭 요리는 다 먹을만 하더군요^^
홍콩 같은 곳에서 먹은 돼지 고기 요리는 가끔 먹을 수 없었는데 말이죠...
그리고 또 좋아하는 요리가..샤브샤브입니다^^
회사 근처에 있는 스팀팟이나..여기저기 있는 정성본 등등...자주 가고는 하죠

이렇게 제가 좋아하는 요리 두가지가 합쳐진게 닭고기 샤브샤브~
이건 다른 곳에서도 팔 수 있을 것 같은데...본 적은 없네요
전라도에 닭고기 육회가 있다는 말은 들었지만요..
제주도에는 꿩고기 샤브샤브도 있는데 역시 만만한게 닭이라^^

성미가든은 토종닭 샤브샤브로 유명하고 위치는 산굼부리에서 서쪽으로 500미터 떨어진 곳입니다
이 곳 토종닭 샤브샵의 특징으로는 양이 엄청 많다는 겁니다
기본 4만원으로 시작하지만...
토종닭 샤브샤브는 샤브샤브 + 백숙 + 죽..이렇게 3가지를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맛있는 곳일수록 메뉴는 적은겁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기, 모래주머니, 껍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육수 맛만 보면 좀 싱겁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샤브샤브인만큼..먹을만큼 데쳐서 먹기 ^^
고기가 얇은 만큼 부드럽고 약간은 탱탱한 맛이 특징입니다
지금도 제주도에서 먹은 음식 중 가장 그리운 음식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먹다가 찍은 백숙이 아니랍니다~
일단 닭에서 살을 발라내어 샤브샤브로 내논뒤 남은 부분을 다시 백숙으로 가져오는 듯 한데
이것도 양이 상당합니다....
백숙도 맛있지만 안에 있는 감자가 더 맛있기도 하네요 ㅎㅎ
특징으로는 매우 달다는거^^
그런데 이미 살이 발라진 놈이라...그리 맛있게 찍히지는 않는군요-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녹두+닭) 죽까지 나옵니다..
죽만 해도 양이 상당해서 먹지 않고 싸왔습니다
그런데 이걸 그냥 봉지에만 담아둬서 차에 놔둘 곳이 마땅치 않더군요
운전석 오른쪽 팜레스트에 있는 공간에 담으니 딱 맞더군요..
보온도 잘되고요 ( -_-)


2. 쉬는팡 (중문 근처) : 흑돼지 구이(10000원,1인분), 동치미 국수(4000원)

흑돼지 구이로 유명한 쉬는 팡입니다
제주도에 다녀온 사람들이 한 번 쯤 들리는 가게더군요..
맛도 있고 많은 사람들이 가는 중문 근처에 있기 때문일까요?
비성수기에도 사람이 많았으니 성수기에는 자리 잡기가 힘들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약간 외딴 길에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외 테이블에는 날씨가 추워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뉴판은 이게 전부입니다
흑돼지구이와 동치미 국수 뿐^^
확실히 맛에 자신히 있는 곳은 많은 요리를 내놓을 필요를 못 느끼나 봅니다 ㅎㅎ
여기엔 나와 있진 않지만 공기밥(1000원)도 있긴 있습니다만
하루에 짓는 밥의 양이 그리 많은 것 같지는 않습니다
8시 좀 넘어서 갔을 때 마지막 남은 공기밥이라 했었으니^^

흑돼지 구이는 1인분에 만원...
그런데 고기가 두툼해서 부족함이 없습니다
8~9000원에 비리비리한 종이 두께만한 삼겹살 한두줄 나오는
광화문하고 비교되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원한 동치미 국수도 빼먹을 수 없죠
담나 양은 적은 편입니다^^
원래 이런건 입가심용이니....ㅎㅎㅎ


3. 숙이네 보리빵(애월)

제주 보리빵으로 유명한 숙이네 보리빵입니다
원래 전 이 가게 앞에 여러번 왔었습니다..
저희 외할머니 댁에서 200m 정도 떨어진 곳이니까요
이 곳이 이렇게 유명해진 줄은 몰랐네요 ㅎㅎ
애월은 제주시에서 한림 가는 곳에 있는 곳입니다
원래 인숙이네 보리빵이었는데 태풍때 '인'자가 떨어져 나갔고
그냥 그렇게 있다 보니 숙이네 보리빵이 되었다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주머니 인심이 좋으셔서..
구경하고 있으면 맛 보라고 하나 주시고...
6개를 샀는데 3개를 더 껴주시네요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녹차빵(?)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리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쑥보리빵


여행 초반에 들려서 간간히 먹기 좋습니다
다만..2~3일 지나면 쉬니까 그 전에 먹어야죠^^



4. 직접 만들어 먹은 음식들^^

이번에 갔던 숙소들이 모두 조리시설이 있는 곳이라
음식을 만들어 먹기도 했네요^^
중문과 서귀포 사이에 있는 월드컵 경기장 근처에 이마트가 있으니
필요한 재료는 이 곳에서 사면 됩니다
제주시에도 이마트가 있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둘째날 아침에 만들어 먹은 간이 햄버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유부초밥 만들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미가든에서 싸 온 죽 (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행에서 제일 맛있었던 유부초밥^^


5. 섭지 해녀의 집 (섭지코지 입구) : 겡이죽 (7000원), 전복죽 (10000원)

제주도에는 해녀의 집이 여러 군데 있는데 가장 유명한 곳은 이 곳이 아닐까 합니다
섭지코지 입구에 있는 해녀의 집입니다
겡이죽으로 유명한 곳이지요~

해녀의 집은 근처 해녀 (할머니)들이 돌아가면서 요리를 합니다
뭔가 인스턴트 음식의 정반대에 있을 듯한 곳이지요^^

겡이죽이 유명한데 겡이죽은 바닷가에 있는 게들을 제철(5,6월)에 잡아서 냉동보관시킨뒤
통채로 갈아서 만든 죽이라고 합니다
다른 재료는 들어가지 않는다네요...오직 게와 쌀 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 밖으로는 성산일출봉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뜻해 보이는 겡이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전복죽~

안정감을 추구하는 제 입맛에는 전복죽이 더 맛있지만
겡이죽도 생각만큼 비리지는 않네요~
겡이죽이 더 맛있다는 사람도 많죠^^
약간 비린 맛이 느껴지지만 먹다보면 괜찮아지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섭지 해녀의 집 외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너스 샷 : 섭지코지에서 사 먹은 오징어 (2000원)



6. 진주식당 - 오분자기뚝배기특 (20000원), 고등어조림 (15000원)

진주식당은 오분자기 뚝배기로 유명한 곳입니다
오분자기는 작은 전복처럼 생긴 놈인데..옛날에는 전복새끼로 잘 못 알려졌다고도 하네요
담백한 맛이 특징인데 제 취향은 원래 육지 동물에 가까워서 ( -_-)
그런데 전반적으로 제주도 밑반찬은 약간 썰렁하게 느껴질 때가 많습니다
전라도 여행 때처럼 화려한 밑반찬들 보다는 간소하게 나올 때가 많네요
오히려 남기는 음식이 적으니 이 쪽이 더 좋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분자기 뚝배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등어 조림


7. 산굼부리 휴게소 - 빙떡 (3000원)

빙떡도 제주도 토속 음식이라는데...약간은 전병 비슷한 음식입니다
안에는 무채가 들어가 있지요
별 생각 없이 들어갔던 산굼부리 입구 휴게소의 빙떡이 유명한 곳이라 하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8. 물항식당 - 가격표는 바로 아래-_-;

제주도에서 가장 유명한 식당 중 하나인 물항식당입니다
갈치회, 고등어회로 유명하지요
갈치와 고등어는 거의 잡히자마자 상한다고 해서...
육지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음식입니다
(물론 요즘은 파는 곳도 있지요)

갈치회는 비리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의외로 달고(?) 비린 맛은 전혀 없었습니다^^
고등어회도 먹어봐야 하는데...ㅠ.ㅠ

갈치구이를 보니 예전에 어머니와의 대화가 생각나는군요
제가 제주도 이모네서 갈치를 먹다가
'역시 제주도 갈치는 크구나'라고 말하니.
어머니께서 말씀하시길..
'서울에서도 그런거 파는데, 비싸서 안 사주는거야'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다란게 누가봐도 갈치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큼지막한 갈치구이




9. 신토불이 (한경면 저지리) - 갈치조림 (20000원)

여긴 사실 별 생각 없이 가게 된 곳입니다...
계획 밖의 장소였죠^^;
협재해수욕장에서 남쪽으로 차로 15분 정도 가면 나오는 곳인데
너무 배가 고파서 갑작스레 들리게 된 곳입니다 ㅎㅎㅎ

갈치조림이 맛있기는 했는데...
아쉬운 점으로는 갈치 조림 보다는 갈치찜에 가까운 맛이 났다는거네요
양념이 갈치 안으로 잘 스며들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_-a
그래도 갈치 자체가 맛 있어서...맛은 좋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생선 먹을 때마다 느끼는건데...
전 생선을 깨끗하게 먹지 못 합니다
어렸을 때 할머니께서 생선가시가 목에 걸려 병원에 가시는걸 본뒤..
생선 가시가 무서워졌어요-_-;;


10. 제주돔 (제주시 제주일보 옆) - 손님상 2인분 (50000원)

제주돔은 제주도의 대표적인 음식들을 이것저것 다 파는 곳으로...
역시 특별히 계획했던 곳은 아니였습니다
다만 이번 여행 주제와 할인쿠폰(5%)가 뭔가 맞아 떨어지는 곳 같아서 가게 된 곳이죠
손님상 2인분을 먹었는데..5만원에서 2500원 할인

맛은 그리 뛰어나지도...나쁘지도 않았는데
일본 사람들이 많이 오는 가게입니다
가게벽이 욘사마에 관한 글로 도배되었더군요
계산할 때 보니 유명인들도 많이 온 가게던데...
맘에 안 드는 인간들 싸인이 많아서 호감도 하락-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렌트카 업체에서 준 쿠폰북에 있는 쿠폰-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용준에게 쓸 글을 남기기 위해 한국어를 배웠을 일본 아주머니들을 생각하면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런데 저 사진은 너무 정형돈처럼 나왔어요-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해물파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돼지고기와 김치를 같이 먹는 음식이 돔베고기...
사실 돔베고기란 말을 처음 들었을 때는 생선 돔을 말하는 줄 알았었습니다-_-
그런데 돼지고기더군요..
지느러미보다는 네발달린 동물이 더 제 취향이라...이건 맛있더군요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옥돔구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갈치조림

옥돔구이와 갈치조림은 그다지 제 취향이 아니였었습니다
원래 옥돔구이는 그리 좋아하지 않고...
갈치조림도 신토불이께 더 맛있었네요-_-a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역국 비슷한 보말국

신고

arrow 태그 : , , , , , , , , , , , , , , , , , , , , ,
arrow 트랙백0 | 댓글1
ps 2008.12.22 22:16 신고 L R X
너 완전 먹으러 갔구나.

아이디 :
비밀번호 :
홈페이지 :
  비밀글로 등록
내용 :
 



[PREV] [1][···][263][264][265][266][267][268][269][270][271][···][461] [NEXT]
관리자  |   글쓰기
BLOG main image
좋아하는 것만을 즐기며 살기에도 인생은 짧다
분류 전체보기 (461)
신변잡기 (74)
보고 듣고 읽고 (82)
이것저것 (109)
Travel (99)
Review (48)
Photo (42)
Dr. Rashmi Patel DDS suspended
Dr. Rashmi Patel DDS suspended
OneTwoTrade
OneTwoTrade
Ace Parking Scott Jones
Ace Parking Scott Jones
OneTwoTrade
OneTwoTrade
Ace Parking Scott Jones
Ace Parking Scott Jones
rss
 
 
 
위치로그 : 태그 : 방명록 : 관리자
awful's Blog is powered by Daum & Tattertools / Designed by plyfly.net

티스토리 툴바